류현경 박성훈 열애, 2년 연상연하커플…'올리버'와 '지젤'의 만남

기사입력 : 2017-03-21 13:49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배우 류현경(왼쪽)과 박성훈이 열애중이라고 21일 공식 인정했다./사진=류현경 인스타그램 캡처, 박성훈=BH엔터테인먼트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배우 류현경(34)와 박성훈(32)이 열애 중이다.

21일 류현경의 소속사 프레인TPC는 "류현경과 박성훈이 지난해 연극 '올모스트 메인'에 함께 출연하면서 인연을 맺은 후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좋은 동료 관계를 이어오다 연인이 된 두 사람의 만남을 좋은 시선으로 봐주시고 응원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연극 '올모스트 메인'은 아홉 커플에게 동시에 일어나는 사랑이야기를 옴니버스 형식으로 그려낸 작품이다.

류현경은 1996년 드라마 '곰탕'에서 김혜수 아역으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드라마 '김약국의 딸들'에서 얼굴을 알렸다. 지난 9일 개봉한 영화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에서 지젤 역으로 맹활약 중이다.

박성훈은 '옥탑방 고양이' '히스토리 보이즈' '올모스트메인' '유도소년' 등 연극 무대애서 주로 활약해왔다. 2013년 MBC 드라마 '잘났어 정말'을 비롯해 2014년 SBS 드라마 '쓰리데이즈', 2016년 '육룡이 나르샤' '질투의 화신' 등에 출연했다. 현재 대학로에서 '프라이드' 공연을 이어가고 있다. 박성훈은 극중 '올리버' 역으로 오는 7월 2일까지 대학로아트원씨어터2관에서 공연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