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예판 100만대 돌파...예판 사상 최대 실적거둬

기사입력 : 2017-04-18 15:0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국내 스마트폰 예판사상 최고 실적을 거둔 갤럭시S8. 사진=삼성전자

[글로벌이코노믹 이규태 기자]
삼성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S8 시리즈가 예약판매 100만대를 돌파했다.

삼성전자는 18일 지난 7일부터 17일까지 11일간 진행된 갤럭시S8시리즈 예약판매 기간 중 총 100만4000대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이는 갤럭시S7의 7일간 20만대와 갤럭시노트7이 13일간 거둔 40만대를 각각 5배와 2.5배를 넘어선 규모다.

갤럭시S8의 흥행은 일찍부터 예상돼 왔다.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지난 13일 열린 미디어데이에서 “갤럭시S8의 예약판매가 72만8000대에 달했으며 예약판매 기간 100만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예약판매에서는 갤럭스S8 플러스 128GB모델이 가장 큰 인기를 끈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갤럭시S8은 21일부터 정식으로 일반 유통점을 통해 공급된다.

이규태 기자 allo@g-enews.com 이규태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