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생에너지·에너지저장장치(ESS) 요금 할인 확대

기사입력 : 2017-04-21 19:0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국전력이 신재생에너지 할인 적용기준을 변경한다.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저장장치(ESS)의 요금 할인이 대폭 늘어난다.

한국전력은 21일 이사회를 통해 신재생에너지 할인 적용기준 변경 등을 골자로 한 기본공급약관 시행세칙 개정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먼저 신재생에너지 전기요금 할인 적용기준이 변경된다. 기존에는 신재생에너지 자가소비량 비율이 20% 이상인 고객에 한해 전기요금의 10~20%를 할인받을 수 있었다.

이번 개정으로 고객은 신재생에너지를 자가소비할 때 절감되는 전기요금의 절반까지 할인받게 됐다. 신재생발전설비 용량이 1000㎾ 이하인 고객은 용량 제한 없이 신청할 수 있다.

만약 고객이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저장장치(ESS)를 함께 설치하면 추가 인센티브가 주어진다. 계약전력 대비 ESS 배터리 용량이 5% 이상일 경우 신재생에너지 할인금액의 20~50%가 추가 할인된다.

신재생에너지와 ESS 할인요금 적용기간 역시 2019년에서 2020년으로 1년 연장된다.

개정안은 5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