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창업주 조창걸 명예회장, 주식 100만주 공익재단 추가 출연

기사입력 : 2017-05-26 16:1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left
사진=한샘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임소현 기자]
한샘 창업주 조창걸 명예회장이 자신이 보유한 한샘 주식 100만 주를 공익재단에 추가 출연했다.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한샘은 26일 조 명예 회장이 한샘DBEW연구재단(드뷰재단)에 한샘 주식 100만주를 증여(23일 종가 기준 약 2155억원)했다고 공시했다.

드뷰재단은 2012년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디자인 연구와 장학사업 등을 지원해오고 있다. 조 명예회장은 지난 4월에도 6만주를 기부한 바 있다.

이와 같은 출연은 2년 여전 자신의 보유주식의 절반을 공익재단에 내놓아, 재산을 사회 환원하겠다는 조 명예회장의 약속에 따른 것이다. 그는 당시 드뷰재단에 주식 60만주를 출연하며 향후 200만주를 추가로 증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현재까지 조 명예회장은 166만주를 내놓게 됐다. 자신의 보유주식 절반을 기부하겠다고 약속한 당시인 2015년 3월 26일 종가 기준 260만주는 약 4600억원 정도다.

한샘 관계자는 “드뷰재단의 사업 확대에 따라 나머지 주식에 대한 재단 증여도 순차적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임소현 기자 ssosso6675@g-enews.com

임소현 기자 ssosso6675@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생활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