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다우지수 운명의 한 주, 5가지 체크 포인트…① 국제유가 ② ECB ③ 일본은행④ 2분기 실적발표 ⑤ FOMC

기사입력 : 2017-07-17 05:00 (최종수정 2017-07-17 11:1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김대호 기자]
뉴욕증시에 또 한 주가 밝았다.

이번 주에는 유럽 중앙은행 ECB와 일본은행 통화 정책회의가 예고돼 있다.

최근 들어 중앙은행들은 양적완화 중단 또는 축소 신호를 잇달아 내보내고 있다.

이번주 ECB 와 일본은행의 입장 발표와 정책 결정도 주목된다.

국제유가의 향방도 뉴욕증시 다우지스와 나스닥지수를 좌우하는 최대 변수다.

미국 기업의 2분기 실적 발표도 주목된다.

ECB는 20일 통화정책 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결정한다.

드라기 ECB 총재는 지난달 통화정책 회의에서 기준금리가 추가로 내려갈 수 있다는 문구를 삭제했다.

양적완화 확대에 대한 언급을 삭제하는 것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17일에는 미국 증시에서 블랙록과 넷플릭스가 실적을 공개한다.

18일 뱅크오브아메리카 BOA 골드만삭스 IBM 존슨앤존슨, 19일 알코아 아메리칸익스프레스 퀄컴 모건스탠리, 20일에는 마이크로소프트 MS, 21일 GE 허니웰 등의 실적발표가 예고돼 있다.

미국 연준은 25일과 26일 FOMC를 연다.

한편 지난주 다우지수는 2만1637.74, 스탠더드앤드푸어스 S&P 500 지수는 2459.27 그리고 나스닥 지수는 6312.47에 각각 마감했다.

일본은행은 또 19일과 20일 금융정책 결정 회의를 연다.

2018년 물가상승률 2% 달성 여부가 최대 관심사다.

center
뉴욕증시 다우지수 주간 전망대와 주간 일정. 국제유가와 ECB 통화정책회의 그리고 일본은행 미국 2분기 실적발표 미국 연준 FOMC 등이 뉴욕증시 5대 변수로 지목되고 있다. 뉴욕증시 다우지수 나스닥지수 차트 표.


아베 총리는 2013년 봄 '2년 내 물가상승률 2%를 달성하겠다'고 공표한 바 있다.

이 계획대로라면 2015년에 2%로 올랐어야 했다.

아베 총리는 5번이나 수정해 2018년으로 늦추어 놓고 있다.

뉴욕증시 지난 주말 주가지수

NASDAQ 6312.47 38.03 ▲ 0.61%

NASDAQ-100 (NDX) 5838.08 44.72 ▲ 0.77%

Pre-Market (NDX) 5816.12 22.76 ▲ 0.39%

After Hours (NDX) 5838.40 0.32 ▲ 0.01%

다우지수 DJIA 21637.74 84.65 ▲ 0.39%

S&P 500 2459.27 11.44 ▲ 0.47%

Russell 2000 1428.82 3.16 ▲ 0.22%

국제유가 지난 주말 시세

WTI Crude Oil (Nymex) USD/bbl. 46.54 +0.46 +1.00% Aug 2017 7/14/2017

Brent Crude (ICE) USD/bbl. 48.91 +0.49 +1.01% Sep 2017 7/14/2017


김대호 기자 yoonsk828@g-enews.com 김대호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미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