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채림♡가오쯔치, "온 힘 다해 사랑"…결혼 3년차 달달한 신혼

기사입력 : 2017-07-17 10:3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힌중커플인 채림과 가오쯔치가 달달한 신혼 일상을 공개했다. 사진=채림 웨이보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결혼 3년차에 접어 든 채림(37)과 가오쯔치(35)가 여전히 달달한 신혼을 전했다.

채림은 16일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남편 가오쯔치와 함께 한 다정한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의 채림은 가오쯔치와 흰색 계통의 커플룩을 연상시키는 옷을 입고 웃으면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한편, 한중 커플인 채림과 가오쯔치는 지난 2014년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지난 2013년 중국 드라마 '이씨가문'에서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공개열애를 즐기던 두 사람은 2014년 7월 결혼을 발표했고 10월 부부가 됐다.

채림의 남편 가오쯔치는 두 살 연하로 당시 중국 베이징 번화가에서 "온 힘을 다해 사랑하겠다"고 공개 청혼을 해서 화제를 모았다. 결혼 3년차인 두 사람은 SNS에 달달한 신혼을 즐기는 사진을 지속적으로 올리며 서로에 대한 애정을 듬뿍 드러내 부러움을 사고 있다.

채림은 현재 남편 가오쯔치와 함께 중국에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