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청주와 인근지역 폭우 피해 특별금융지원 서비스

기사입력 : 2017-07-18 08:5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김대성 기자]
삼성카드는 폭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청주 및 인근 지역의 고객들을 대상으로 특별금융지원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삼성카드는 이번 달부터 8월까지 청구되는 신용카드 이용금액을 최대 6개월까지 청구 유예하기로 했다. 유예기간 동안 신용카드 일시불 및 할부, 장기카드대출(카드론),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등의 이자 발생분은 모두 면제된다.

또한 8월말까지 장기카드대출, 단기카드대출 등을 이용할 경우 이자를 최대 30% 감면해준다. 장기카드대출 만기가 도래한 경우 자동으로 만기를 연장하고 이자는 최대 30% 감면해준다.

특별금융지원 서비스를 이용할 고객은 해당 지역 행정관청이 발급하는 '피해사실확인서'를 제출해야 하며 삼성카드 대표전화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김대성 기자 kimds@ 김대성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