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비자금 조성의혹 대구은행 전격 압수수색

기사입력 : 2017-09-05 14:41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서성훈 기자]
경찰이 상품권을 이용해 비자금을 조성한 의혹을 받고 있는 대구은행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5일 대구시 북구에 소재한 대구은행 제2본점 등 12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수사관 50여명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박인규 대구은행장 등 간부 6명의 사무실,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

박 행장은 2014년 3월부터 지난 7월 까지 법인카드로 상품권을 구매한후 현금화 하는 방법으로 비자금을 조성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성훈 기자 004894@g-enews.com 서성훈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전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