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세브란스, 유방암센터 '힐링터치' 12주년 맞아

기사입력 : 2017-09-08 16:0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강남세브란스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임소현 기자]
유방암과 싸우는 환자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기위해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이 매주 목요일마다 모이는 강남세브란스병원 힐링터치(Healing Touch) 예배가 12주년을 맞았다.

강남세브란스병원 유방암센터는 지난 7일 병원 대강당에서 힐링터치 12주년 예배를 가졌다. 힐링터치 예배는 지난 2006년 당시 유방암센터장인 고 이희대 교수의 주도로 유방암 환자와 가족들을 위로하고 치료를 돕기 위해 처음 시작됐다.

이후 유방암센터는 환자들이 느끼는 마음의 상처와 고통을 이겨내고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희망의 끈을 같이 잡아왔다. 이제 힐링터치 예배는 암과 싸우는 모든 사람들의 안식처가 돼 치료 후 삶의 질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다.

김근수 강남세브란스병원장은 “우리 강남세브란스에서의 치료는 단순히 암을 치료하는 것이 아니라 환자와 의료진이 나누는 끊임없는 교감의 과정이다”라며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이 필요함을 강조했다.
임소현 기자 ssosso6675@g-enews.com 임소현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헬스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