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한 노조 앞에 할 말 잃은 은성수 수출입은행장… 3일째 취임식 못해

기사입력 : 2017-09-13 10:3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노조 관계자와 대화에 나선 은성수 신임 수출입은행장.

[글로벌이코노믹 김진환 기자]
13일 서울 여의도 한국수출입은행 본사 앞에서 신임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이 노조의 출근 저지에 막혀 건물내로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 은 행장은 노조관계자와 몇분간 대화를 나눴지만 강경한 반대에 막혀 자리를 떴다.


김진환 기자 gbat@g-enews.com 김진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