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영화순위 예매율 TOP7] 1위'베이비 드라이버' 2위'살인자의 기억법' 3위'킬러의 보디가드' '아메리칸 메이드' 누적 관객수?

기사입력 : 2017-09-13 11: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CGV 예매/예매율 영화순위 TOP7] 1위-'베이비 드라이버' 2위-'살인자의 기억법' 3위-'킬러의 보디가드' 4위-'아메리칸 메이드' 5위-'그것' 6위-'좋아해, 너를' 7위-'아이 캔 스피크' 8위-'저수기게임' 9위-'택시운전사' 10위-'매혹당한 사람들'...개봉일, 누적 관객수, 상영등급, 장르, 영화국적(어느나라영화), 영화 2017년 9월 개봉예정 영화, 이번 주 개봉예정작, 영화 예매율 영화순위, 영화예매순위, 상영중인 영화순위, 현재 상영작 영화 추천, 개봉영화, 개봉예정영화, 최신 개봉영화, 이번 주말 추천영화 안내 /사진=영화 '베이비 드라이버'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 각 영화 공식포스터

[글로벌이코노믹 백지은 기자]
9월 13일(수요일)기준, 예매사이트 영화 무비차트 정보제공 영화 예매 순위 1위는 9월 13일(오늘) 개봉해 예매율 19.3%를 보이고 있는 액션, 범죄, 스릴러 장르의 영국, 미국 합작영화 ‘베이비 드라이버’다.

2위는 9월 6일 개봉한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으로 예매율 18.2%며, 3위는 8월 30일 개봉한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로 예매율 10.9%다.

영화 예매 순위 4위는 예매율 7.0%로 9월 14일(D-1)개봉을 앞둔 범죄, 액션 장르의 미국 영화 ‘아메리칸 메이드’가 순위권에 진입했으며, 5위는 9월 6일 개봉한 영화 ‘이것’으로 예매율 5.8%다.

이어 그룹 뉴이스트(NU'EST)의 멤버 JR, Aron, 백호, 민현, 렌이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드라마, 멜로/로맨스 장르의 일본영화 ‘좋아해, 너를’이 예매율 4.9%로 6위에 올랐다. 영화 ‘좋아해, 너를’의 개봉일은 9월 14일(D-1)이다.

영화순위 예매율 TOP7 마지막을 장식하는 7위는 9월 21일(D-8) 개봉을 앞둔 드라마 장르의 영화 ‘아이 캔 스피크’로 예매율 3.5%로 관객들의 기대감이 반영되고 있다.

이에 영화순위 예매율 TOP7에 진입한 영화 중 가장 최근 개봉한 영화는 ‘살인자의 기억법’ ‘그것’ 등 2편이며, 개봉을 앞두고 기대감을 반영해 예매 순위에 진입한 영화는 ‘베이비 드라이버’ ‘아메리칸 메이드’ ‘좋아해, 너를’ ‘아이 캔 스피크’ 등 4편 이다.

한편 9월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자료 기준, 개봉 8일차에 접어든 범죄, 스릴러 장르의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MEMOIR OF A MURDERER, 2016 / 15세 관람가)’의 누적 관객수는 141만 7260명이며 같은 날 개봉한 공포, 드라마 장르의 미국 영화 ‘그것 (It, 2017 / 15세 관람가)’의 누적 관객수는 64만 6122명이다.

이어 개봉 15일차 액션, 코미디 장르의 미국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 (The Hitman's Bodyguard, 2017 / 15세 관람가)’의 누적 관객수는 133만 6083명이다.

개봉 7일차 스릴러, 다큐멘터리 장르의 영화 ‘저수지 게임 (The Reservoir Game, 2017 / 15세 관람가)’는 6만 2723명의 관람객을 모았으며, 개봉 8일차에 접어든 스릴러, 드라마 장르의 미국 영화 ‘매혹당한 사람들 (The Beguiled, 2017 / 15세 관람가)’은 4만 4107명이 관람했다.

한편 개봉 43일차에 접어든 드라마 장르의 영화 ‘택시운전사 (A Taxi Driver, 2017 / 15세 관람가)’의 누적 관객수는 1209만 9336명이며, 개봉 34일차 액션 장르의 영화 ‘청년경찰 (Midnight Runners, 2017 / 15세 관람가)’의 누적 관객수는 560만 2011명이다.

백지은 기자 chacha@g-enews.com 백지은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