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위, ‘2017 국제 게임물등급분류 포럼’ 개최

기사입력 : 2017-09-13 15:01 (최종수정 2017-09-13 15:4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게임물관리위원회가 오는 20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부산 해운대 파크하얏트 2층 볼룸에서 ‘2017 국제 게임물등급분류 포럼’을 개최한다.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게임물관리위원회가 20일 오전 10시 30분부터 부산 해운대 파크하얏트 2층 볼룸에서 ‘2017 국제 게임물 등급 분류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게임의 범국가적 유통에 대응하기 위한 등급 분류기관 간 글로벌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게임 기술과 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바람직한 등급 분류제도와 사후관리체계를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게임물관리위원회가 주최‧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2017 국제 게임물 등급 분류 포럼은 한국과 국제등급분류기구의 등급분류제도와 국제 협력방안을 발표하고 게임 시장과 환경의 변화를 짚어본 후 이에 적합한 등급 분류제도의 개선책을 논하는 자리로 열렸다.

게임물관리위원회의 등급 분류 현황과 변화의 방향 발표를 시작으로 ESRB(북미 등급분류기관) 의장이자 IARC(국제등급분류연합) 의장인 Patricia E. Vance의 등급분류 현안과 국제 공조방향을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다.

오후엔 중국 텐센트연구원(Tencent Research) 양러(杨乐) 부사무국장의 ‘중국 게임산업과 제도, 현황과 전망’ 발제와 서동일 볼레크리에이터 대표의 ‘VR과 게임산업 전망’, 김종일 게임산업협회 운영위원장 겸 NHN 엔터테인먼트 이사의 ‘한국 게임산업 현황과 전망’ 발제가 이어진다.

다음으로 발표자, 게임업계, 학계 전문가들과 ‘변화하는 게임산업과 등급 분류제도의 전망과 대응 방향’을 주제로 토론이 진행되며 청중과 대화와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게임산업과 게임물 등급 분류에 대한 여러 궁금증을 풀어 줄 예정이다.

게임위 여명숙 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와 글로벌 시대에 대비하는 국제 포럼을 게임도시 부산에서 처음으로 개최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 게임은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으며 게임을 품은 변화가 4차 산업혁명을 비롯한 미래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 위원장은 이어 “이번 행사가 그 시작을 열 것으로 기대하며 위원회도 변화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