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실리콘밸리 ‘사운드하운드’와 AI 음성인식 공동개발

기사입력 : 2017-09-14 14: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KT 황창규 회장(앞줄 왼쪽 2번째)은 어도비(Adobe Systems) 새너제이 본사에 방문해 어도비 디지털 미디어 총괄 브라이언 램킨(Bryan Lamkin) 사장(윗줄 왼쪽 3번째)과 만나 양사 협력 기술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KT 황창규 회장이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MWC 아메리카 2017’에서 글로벌 AI 파트너로 실리콘밸리의 AI 음성인식 업체인 ‘사운드하운드’를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2005년 설립된 사운드하운드(SoundHound)는 음성인식과 자연어처리 엔진 개발 전문기업이다. 그동안 자동 대화인식(ASR, Automatic Speech Recognition), 자연어 이해(NLU, Natural Language Understanding) 등 음성 관련 핵심기술을 개발해왔다.

사운드하운드는 날씨, 호텔, 여행 등 150개 도메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이스 어시스턴트 앱 ‘하운드(Hound)’, 자동차나 IoT(사물인터넷) 단말에 내장형 보이스 어시스턴트를 제공하는 개발자 플랫폼 ‘하운디파이(Houndify), 허밍 소리로 음악을 검색할 수 있는 앱 ‘사운드하운드(SoundHound)’ 등을 서비스 중이다.

KT는 올해 1분기 사운드하운드에 500만 달러(약 56억4000만원)를 투자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향후 KT는 사운드하운드의 STM(Speech-To-Meaning), 집단 AI(Collective AI) 기술 등을 자사 AI 기기인 ‘기가지니’에 적용해 음성인식률, 대화능력 등을 향상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