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FC바르셀로나, 라스팔마스 전 강행?… 카탈루나협 VS 라리가 충돌

기사입력 : 2017-10-01 22:4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연기될 것으로 알려졌던 FC바르셀로나와 라스팔마스의 경기가 무관중 경기로 진행될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사진=네이버 스포츠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카탈루냐 주 분리독립 주민 투표로 인한 충돌로 연기된 것으로 알려졌던 바르셀로나와 라스팔마스 전이 강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FC바르셀로나와 라스팔마스의 2017-18 스페인 라리가 7라운드 경기는 1일 밤 11시 15분 전 진행 예정이었다. 하지만 카탈루냐 지방에서 중앙 정부가 금한 분리독립 주민투표가 실시된 가운데 경찰 11명이 주민들이 충돌해 안전문제가 예상되자 카탈루냐축구협회는 현지 시간으로 1일 오후 2시 이후 열리는 모든 축구 경기 개최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하지만 라리가 측과 사전협의가 되지 않아 해당 경기는 강행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협의 없이 경기가 취소되면 바르셀로나는 상당한 수준의 벌금과 불이익을 감수해야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양팀은 관중 없이 경기를 치루는 방안을 논의중이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해외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