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와글]이상민·김종민 '하룻밤만 재워줘'…네티즌 엇갈린 시선 "나라망신, 민폐방송" VS "재밌다"

기사입력 : 2017-10-09 19:1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방송 전부터 '민폐' 논란과 '베끼기' 논란을 겪은 KBS2 추석 예능프로그램 ‘하룻밤만 재워줘’가 9일 방송된 가운데 시청자와 누리꾼들이 엇갈린 시선을 보였다. 사진=하룻밤만재워줘 공식홈페이지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방송 전부터 민폐 논란과 베끼기 논란을 겪은 KBS2 추석 예능프로그램 ‘하룻밤만 재워줘’가 9일 방송됐다.

하룻밤만 재워줘는 단 1%의 사전 섭외 없이 하룻밤을 보낼 현지인을 찾고 그들의 집에서 일상을 공유하는 프로그램이다. 방송인 이상민과 김종민이 출연해 하룻밤 도전에 나섰다.

무작위로 현지인에게 하룻밤의 숙박을 부탁하는 콘셉트라 제작진은 이상민과 김종민의 하룻밤 숙박을 구걸(?)하는 고군분투를 담았다.

문제는 이같은 모습을 두고 대중의 반응이 크게 엇갈리고 있다.

프로그램의 취지에 공감하며, 예능으로 즐기는 시청자와 누리꾼이 있는가 하면, 비슷한 프로그램의 포맷과 외국에서 무턱대고 부탁하는 프로그램 취지를 불편해하며 방송에 대해 반감을 표하는 대중이 존재했다.

누리꾼 중 아이디 nal_****는 "한끼줍쇼 따라한거같은데 외국에서 저런부탁 엄청난 실례인거 모르나 나라망신 그만시키길"라고 말했다. 또 다른 누리꾼 yepp****는 "이래놓고 안재워주면 야박한 인심 이딴 자막 쓴다. 호의를 권리인 줄 아나"라는 반응을 보였고, 아이디 ayus****는 "민폐에 외화낭비에 모방범죄 우려있구만 ,, 이딴 프로 왜 하냐? 진심 시대착오적인 프로구먼"라고 비판했다.

반면 방송을 본 뒤 재밌다고 호의를 표한 시청자도 존재했다.

아이디 alsa****는 "재밌는데... 난 지금 계속 보고있는데... 그냥 보기시름 안보면 될듯"라고 말했다. 또 다른 시청자 hyun****는 "민폐는 무슨, 코믹 방송이라고 말하잖아요!! 카메라맨도 스태프도 있고 물론 통역사도 있을테고, 예능으로 쫌봅시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