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문근영, 올리비아 핫세보다 예쁜 '문리엣'… 아름다운 자태 눈길

기사입력 : 2017-10-12 21:1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배우 문근영의 아름다운 자태가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나무엑터스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천진영 기자]
배우 문근영의 아름다운 자태가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과거 나무엑터스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줄리엣으로 변신한 배우 문근영의 사진을 게재했다.

문근영은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에서 줄리엣으로 활약했다. 사진 속 문근영은 크고 아름다운 눈망울로 시선을 끌었다.

이를 본 누리꾼은 "문리엣 화이팅" "달의 기운을 모아 파이팅" "이뻐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문근영은 지난 2월 급성구획증후군 진단을 받고 수술했다. 당시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 일정 중 급성구획증후군이라는 진단을 받고 4차까지 추가 수술을 진행하며 치료에 매진했다. 이후 '유리정원'으로 다시 대중을 만나게 됐다.


천진영 기자 cjy@g-enews.com 천진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주요뉴스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