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혈병 초기증상, '심하게 무기력'하고 얼굴 창백 하다면?

기사입력 : 2017-11-30 00:4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백혈병 초기증상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JTBC 닥터의 승부'에서는 급성백혈병에 대해 다뤘다. 방송에 출연한 전문의는 유아 백혈병의 경우 돌이후부터 만 10세 연령해서 호발하는 경우가 많다고 전했다.

[글로벌이코노믹 한지명 기자]
백혈병 초기증상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JTBC 닥터의 승부'에서는 급성백혈병에 대해 다뤘다. 방송에 출연한 전문의는 유아 백혈병의 경우 돌이후부터 만 10세 연령해서 호발하는 경우가 많다고 전했다.

전문의는 혈병 초기증상에 대해 "주요 증상으로 창백해지고 잘 못 먹고 무기력해지는 것이 특징"이라면서 "어지러움을 검사하다가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고 덧붙였다. 급성백혈병은 어느 연령층에나 발병하지만 급성골수성백혈병은 50세 이상의 고령자, 급성림프성백혈병은 10세 미만의 소아, 50세 이상의 고령자에서 많이 발생한다. 남녀 차이는 없다.

백혈병 초기증상으로는 범혈구 감소가 발생하고 각종 임상증상이 나타난다. 급혈병 초기증상빈혈이 생기면 호흡곤란, 전신권태감이 나타나고, 과립구가 감소되면 감염성 증가로 인해 발열이 나타난다. 또한 혈소판이 감소되면 출혈경향이 나타난다. 빈혈, 발열, 출혈경향은 급성백혈병의 중요한 증상이다.

한편 급성백혈병이란 조혈모세포에 유전자 이상이 생겨 분화능력을 잃은 비정상적인 모구(백혈병세포)가 단세포군(monoclonal)으로 증식하는 질환이다. 비정상적인 모구는 말초혈액에 나타나 백혈병세포단절이 나타난다.

골수계의 세포가 증식하면 급성골수성백혈병(AML), 림프계의 세포가 증식하면 급성림프성백혈병(ALL)이라고 한다.


한지명 기자 yolo@g-enews.com 한지명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헬스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