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의, “노사정 대표자회의 제안 수용”

기사입력 : 2018-01-11 14:2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길소연 기자]
대한상공회의소는 11일 문성현 대통령직속 경제사회발전 노사정위원회 위원장이 제안한 ‘노사정 대표자회의’와 관련해 수용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대한상의는 이날 "최근 기업을 둘러싼 노동 정책의 변화와 본격 시행으로 기업들 우려가 많다"며 "이들 문제에 하루 빨리 현실적 대안을 만들고, 정책과 제도에 반영하여, 산업 현장의 혼란을 줄이는 일에 실기(失期)해서는 안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지켜야할 원칙'에 대해서는 사회적인 공감대를 넓혀가고, '현실의 문제'는 실현가능한 대안을 조속히 찾아가야 할 것"이라며 "노사정 대표자 회의를 계기로, 모든 경제주체가 열린 마음으로 대화하는 분위기가 일어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성현 노사정위원장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오는 24일 노사정 대표자회의 개최를 제안했다. 문 위원장이 제안한 노사정 대표자회의의 구성원은 한국노총·민주노총 위원장, 경총·대한상의 회장, 고용노동부장관, 노사정위원장 등 총 6명이다.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길소연 기자 k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