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찬 신동아건설 대표이사 “2022년까지 시장점유율 1% 달성할 것”

기사입력 : 2018-02-06 10:5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신동아건설

[글로벌이코노믹 백승재 기자]

신동아건설(대표이사 이인찬)이 오는 2022년까지 시장점유율 1% 달성을 목표로 삼고 결의대회를 가졌다.

지난 2일과 3일 이틀에 걸쳐 신동아건설은 충남 예산 덕산리 솜스파캐슬에서 현장직원을 포함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사업계획 목표달성 결의대회’를 가지고 ‘비전2022’를 선포했다.

이인찬 대표이사는 올해를 4년 연속 흑자경영 달성을 향한 ‘경영정상화의 해’로 정하고 각 본부별 사업계획에 따라 올해 목표한 수주액 1조5000억원을 차질없이 달성할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이 대표이사는 직원 행복이 곧 고객 감동으로 이어진다는 신념으로 오는 2022년까지 시장점유율 1% 달성을 위한 '비전2022'도 함께 제시했다. 이를 위해 회사는 기존 사업부문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우수 인재를 지속적으로 육성, 신성장 동력을 발굴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이 대표이사는 “이번에 선포한 회사의 비전을 바탕으로 뚜렷한 목표의식을 갖고 일해주길 바란다”며 “모든 임직원이 한 가족처럼 똘똘 뭉쳐 4년 연속 흑자경영을 달성하자”고 당부했다.


백승재 기자 tequiro0713@g-enews.com 백승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