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글로벌 동향부터 선진 연구까지 총망라한 건축기술 영문 서적 출간

기사입력 : 2018-02-09 09:1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Sustainable Buildings and Infrastructure 2ndEdition' 표지.


한미글로벌㈜(회장 김종훈)이 전 세계 친환경 건축 시장 동향에서부터 건설산업의 지속 가능을 구현할 수 있는 선진 사례 연구를 집대성한 기술 서적 ‘Sustainable Buildings and Infrastructure 2ndEdition’ 영문판을 출간했다고 밝혔다.

‘Sustainable Buildings and Infrastructure」2nd Edition’는 미국 버지니아텍(Virginia Tech)의 Annie Pearce 교수, 한양대학교의 안용한 교수, 그리고 한미글로벌 건설전략연구소가 공동으로 연구 집필했다.

책에는 전 세계 친환경 건축 및 건설시장 동향에서부터 설계, 엔지니어링, 시공사 패러다임 변화 등 친환경 건설 관련 연구 결과물이 담겨있다.

한미글로벌은 2012년 발간했던 첫 번째 판보다 전 세계 친환경 건축 트랜드 반영을 위해 친환경 설계 및 시공 연관 내용이 대폭 강화됐다고 밝혔다. 실제적인 건설 현장 정보를 제공해 기술 서적의 실효성을 높이고자 국내외 최신 Case Study로 확충했다.

특히 국내사례의 경우에 현대건설의 마북리 연구소 ‘그린스마트 이노베인션 센터’의 그린 스마트 기능 통합시스템, BEMS 시스템을 통한 건물 최적운용 솔루션 및 패시브, 엑티브 및 신재생에너지 기술과, 포스코건설 및 연세대학교에서 진행했던 송도 포스코 그린빌딩 에너지 절약 첨단 기술에 대한 내용이 포함됐다.

국문 발행본에서는 데이터센터로는 세계 최초로 LEED-NC v2009 플래티넘 인증을 획득한 포털사이트 NAVER(네이버) 사례도 소개될 예정이다.

책에는 LEED V4 및 ENV(유럽 예비규격)과 같은 인증제도의 변경사항 업데이트 및 인프라 부분 인증제도가 새롭게 도입됨으로써 관련 내용을 추가 보완해 글로벌 시장 진출을 도모하는 국내 건설 기업에게도 좋은 자료집이 될 것이라고 한미글로벌은 밝혔다.

특히 글로벌 대학의 대학생 및 대학원생의 교재로 사용할 수 있도록 강의 자료로 각색해 제공했을 뿐만 아니라 보다 활발한 교육자료로서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각 Chapter별 시험문제 개발해 강의자의 학습법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김종훈 한미글로벌 회장은 “현장 경험은 물론 학문적 연구를 총망라한 기술 서적은 글로벌 감각을 지닌 건설산업의 리더 양성, 국내 건설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의 가장 든든한 버팀목이자 지렛대라는 신념으로 이번 기술서적 출간에 힘썼다”면서 “전 세계 친환경 건축 동향 및 선국 국가의 현장 적용 사례를 업데이트함으로써 국내 건설기업의 기술력 및 경쟁력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백승재 기자 tequiro0713@g-enews.com 백승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