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산업, 2017년 실적 "계속 좋아지고 있다"

주택부문 수주 작년보다 47.1% 상승한 2조 3580억원 달성

기사입력 : 2018-02-09 13:3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금호산업의 실적이 개선되고 있다.

금호산업이 뚜렷한 실적 상승을 보이고 있다.

금호산업은 9일 2017년 실적을 발표했다.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2017년 매출액은 1조 3005억원, 영업이익 315억원, 당기순이익 868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리스크 관리를 위한 해외부문 축소로 전년대비 3.9%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일회성 요인인 상표권 관련 손실로 24.6% 줄었다. 그러나 상표권관련 손실을 제외하면 매출액 감소에도 불구하고 전년대비 영업이익이 증가해 수익성은 개선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당기순이익은 자회사의 영업개선으로 전년대비 140.9% 증가한 868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재무구조가 큰 폭으로 개선돼 부채비율이 전년말대비 79.7%포이트 하락한 229.7%를 나타냈다. 차입금은 전년말대비 517억원 줄어든 2172억원으로 감소했다.

신규수주는 수주역량강화로 주택부문에서 호조를 보여 전년대비 47.1% 증가한 2조 3580억원을 달성하였고, 수익성이 양호한 신규수주가 크게 확대되어 향후 매출 증가와 수익성 개선이 동시에 기대된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2017년 대폭 개선된 영업실적을 기록하였으나 일회성 요인인 상표권관련 손실로 아쉬움이 남는다”며 “하지만 내실있는 신규수주를 바탕으로 2018년 더욱 더 개선된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백승재 기자 백승재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부동산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