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테인먼트, 2017년연간 매출 9091억원… 전년 比 6.2%↑

기사입력 : 2018-02-09 14:4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NHN엔터테인먼트가 9일, 2017년 4분기 및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NHN엔터테인먼트 2017년 연간 매출은 전년대비 6.2% 증가한 9091억원이며, 347억원의 영업이익과 91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각각 기록했다.

2017년 4분기 매출은 전 분기 대비 8.2%, 전년 동기대비 1.3% 증가한 2378억원이다.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82.3%, 전년 동기 대비 121.1% 상승한 101억원, 당기순손실 101억원으로 집계됐다.

4분기 매출을 부문별로 살펴보면 모바일 게임은 글로벌 원빌드로 제작된 ‘크루세이더퀘스트’와 일본 지역에서 순항중인 ‘콤파스’, ‘요괴워치푸니푸니’의 콜라보레이션과 이벤트 효과가 부각되며 전 분기 대비 1.7% 상승한 649억원으로 집계됐다.

PC온라인 게임은 웹보드 게임의 견조한 상승으로 전 분기 대비 1.5% 상승한 493억원을 기록했다.

기타 매출은 커머스 사업의 연말 성수기 효과와 DB보안관련 자회사인 PNP시큐어의 고객사 확대, 그리고 광고부문 매출이 늘어나면서 전 분기 대비 15.1%, 전년 동기 대비로는 5.7% 증가한 1236억원을 기록했다.

4분기 게임 매출 중 모바일 게임과 PC온라인 게임의 비중은 57%와 43%로 나타났다. 개발 법인 기준으로 보면 국내 매출 비중은 57%, 해외 매출 비중은 43%이며, 서비스 지역으로 구분하면 국내와 해외가 각각 43%, 57%로 해외 비중이 더 높다.

간편결제 페이코(PAYCO)는 2017년 연간 거래규모가 2조5000억원, 출시 후 전체 누적 거래 규모는 3조 4000억원 정도다. NHN엔터테인먼트는 올해 상반기 중 삼성페이 제휴를 통한 MST 결제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