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SK유화 흡수합병… "에코젠 원료 공급 안정화"

기사입력 : 2018-02-12 18:0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SK케미칼이 SK유화를 흡수합병한다.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SK케미칼이 SK유화를 흡수합병하며 원료 공급 안정화에 박차를 가한다.

SK케미칼이 경영 효율성 제고를 위해 자회사 SK유화를 흡수합병한다고 12일 공시했다.

SK케미칼은 합병 완료 후 존속회사가 되며 SK유화는 해산된다. 합병비율은 ‘SK케미칼:SK유화=1:0’으로 SK유화의 주식에 대해서는 신주를 발행하지 않는다.

SK유화는 친환경 소재 코폴리에스터와 섬유 소재 폴리에스터를 생산하는 데 필요한 원료인 ‘DMT(디메틸테레프탈산)’를 국내에서 유일하게 제조·판매하고 있다. SK유화는 DMT 전량을 SK케미칼에 공급해왔다.

SK케미칼 관계자는 “이번 합병으로 친환경 소재 코폴리에스터 자체 브랜드인 ‘에코젠(Ecozen)’의 주 원료를 내부에서 공급, 운영 효율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