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홀, 전직원에게 설날 인센티브로 ‘80억’ 쏜다

기사입력 : 2018-02-13 14:0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블루홀이 설 명절을 앞두고 전사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특별 인센티브를 지급할 예정이다.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블루홀이 설 명절을 앞두고 전사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특별 인센티브를 지급할 예정이다.

본 인센티브는 배틀로얄게임 ‘배틀그라운드’의 큰 성공에 따라 특별히 지급되는 것이다. 1인당 평균 1000만원 수준으로 결정됐다.

본사와 자회사 전 구성원들에게 공통으로 지급되는 특별 격려금 400만원에 재직연한과 기여도에 따라 각자의 월급여 기준 150%에서 최대 200%의 인센티브를 더해 구성된다.

현재 블루홀에는 자회사를 포함해 약 800명의 직원들이 근무 중이다. 총 인센티브 지급액은 80억에 달할 것으로 추산된다.

블루홀 측은 “‘회사의 성과는 직원들과 함께 공유한다’라는 가치 아래 구성원들과 어떻게 경제적 보상을 나눌 수 있을 지 항상 고민해왔다”며 “전사 특별 인센티브는 동기부여하는 한편 블루홀 연합군의 가치를 바탕으로 성과를 전사 구성원 모두가 함께 공유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배틀그라운드 개발사인 펍지주식회사는 상기 인센티브 외에 국내 게임업계에 상징적인 수준으로 개발인센티브가 별도 지급될 예정이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