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로게임즈, 2018 신작 라인업 공개…”퍼블리싱 강화 및 개발 플랫폼 확장”

기사입력 : 2018-02-13 17:1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플레로 게임즈 CI.

[글로벌이코노믹 신진섭 기자]
모바일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 전문 기업 플레로게임즈가 수집형 RPG, 광고형 게임을 중심으로 한 2018년 신작 라인업을 공개했다.

플레로게임즈는 올 해 기존 모바일에서 콘솔로까지 플랫폼을 확장해 자체 개발작 포함 7종 이상을 국내외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center
플레로게임즈는 자회사 아이들상상공장이 개발한 '어비스리움'을 닌텐도 스위치용으로 연내 출시할 계획이다.

플레로게임즈는 검증된 IP(지식 재산권)를 활용해 콘솔 시장 개척에 나섰다. 자회사 아이들상상공장이 닌텐도 스위치의 서드 파티로 합류, ‘어비스리움’의 콘솔 버전을 개발 중이다.

center
요리를 모에화(미소녀화)해 주목 받은 '요리차원'.

2018년 모바일 첫 타이틀은 세계 각국의 요리를 미소녀화 한 게임 ‘요리차원’이다. 이 게임은 요리별 특성이 반영된 일러스트와 소유욕을 자극하는 미소녀 캐릭터들이 특징이다. 곧 사전예약을 시작하여 이르면 올 봄 서비스될 예정이다.

‘원더5마스터즈’ 개발사 젤리오아시스의 차기작 ▲‘게이트식스(가제)’ ▲‘여신의키스’ 후속작 ‘프로젝트X’ ▲모바일 RPG ‘방치여신(가제)’의 서비스도 준비 중이다.

도시 활극 미소녀 액션 판타지를 표방하는 ▲‘이차원전희’ ▲힐링게임 ‘마이주’로 구성된 플레로게임즈 자체 개발작 2종 또한 연내 서비스 예정이다.

플레로게임즈 이호대 대표는 “2017년, 국내 및 글로벌 퍼블리싱 사업 부분에 적극적으로 투자하면서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 도약하기 하기 위한 제반을 마련했다면, 2018년은 국내외 시장 공략을 위해 본격적으로 움직이는 해가 될 것”이라 말했다.


신진섭 기자 jshin@g-enews.com 신진섭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