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능력검정시험, 취업 가산점 받는 곳 이렇게 많아? 5월 접수 가즈아~!

기사입력 : 2018-02-14 10:0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은 1년 중 4번 실시된다. 사진=한국사능력검정시험 홈페이지
[글로벌이코노믹 서창완 기자]


3일 치러진 제38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은 대체로 ‘쉬웠다’는 평가를 받았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개항기 이후부터 일제강점기 관련 문제가 평소보다 많이 나왔다는 후기가 많았다. 기출문제만 잘 풀었어도 좋은 점수를 받았을 거라는 의견이 많았다.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은 홈페이지 ‘문제 관리-시험 자료실’로 들어가면 1회부터 38회까지 모든 기출문제를 내려 받을 수 있다. 기출문제를 공개하지 않거나 문제집을 구입해 접해야 하는 다른 시험들에 비해 훨씬 좋은 조건이다.

한국사 강의 중 가장 유명한 강의 또한 무료로 들을 수 있다. EBSi 홈페이지에서는 87강으로 구성된 최태성의 ‘개정 고급 한국사’는 많은 후기가 쌓여 한국사 1급의 필수 코스로 유명하다.

한편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합격자의 특전도 관심을 모은다.

인사혁신처에서 시행하는 5급 국가공무원 공개경쟁채용시험 및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은 2012년부터 한국사능력검정시험 2급 이상 합격자에 한해 응시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2013년부터는 한국사능력검정시험 3급 이상 합격자에 한해 교원임용시험 응시자격 부여했다. 국비 유학생과 해외파견 공무원, 이공계 전문연구요원(병역) 선발 시 국사시험도 한국사능력검정시험(3급 이상 합격)으로 대체했다.

2014년부터는 한국사능력검정시험 2급 이상 합격자에 한해 인사혁신처에서 시행하는 지역인재 7급 견습직원 선발시험에 추천 자격요건을 부여하며, 2015년부터는 모든 공무원 경력경쟁채용시험에 가산점을 준다.

올해부터는 군무원 공개경쟁채용시험에서 국사 과목이 한국사능력검정시험으로 대체 됐다. 공무원연금공단,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철도공사 등 다수 공기업 채용 시에도 한국사능력시험으로 가산점을 받을 수 있다.

민간 기업 중에선 GS칼텍스가 인턴, 신입, 경력사원 채용 시 한국사능력검정시험 3급 이상 합격을 필수로 한다. 이밖에도 롯데백화점, 우리은행, 한국콜마, 호남석유화학은 사원 채용ㆍ승진 시 이 시험 우수 성적자를 우대한다.


서창완 기자 seotive@g-enews.com 서창완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