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인수 추진 中 더블스타, 대규모 투자 나서 눈길

공장 이전과 스마크공장에 2억3700만 달러 투입

기사입력 : 2018-03-08 14:0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중국 타이어 기업인 더블스타 타이어 생산라인. 사진=더블스타 홈페이지
[글로벌이코노믹 김병용 기자]
금호타이어 인수를 추진하고 있는 중국 더블스타가 중국에서 대규모 투자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더블스타는 동풍공장을 시안지역으로 이전하는 한편, 스마트공장으로 업그레이드한다고 8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를 위해 더블스타는 총 2억3700만 달러를 투자한다는 방침이다. 더블스타는 새로운 공장을 통해 연간 500만 본 승용차 타이어와 150만본 상용차 타이어를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이울러 더블스타는 시안지역에 스크랩 고무 재활용을 위한 스마트형 공장 설립도 추진하기로 했다.

한편, 더블스타는 제3자 배정 유상증자(6463억원) 방식으로 금호타이어 인수를 추진하고 있다.

산업은행(채권단)이 지난 2일 더블스타에 매각가 6463억원, 3년간 고용보장 조건을 골자로 매각을 재추진하겠다고 공식 입장을 발표하자 금호타이어 노조는 부분파업에 이어 총파업을 예고하고 강경투쟁에 돌입했다.




김병용 기자 ironman17@g-enews.com 김병용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