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한국GM 실사 착수… 자구계획안 실현 가능성 판단

기사입력 : 2018-03-11 09:3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KDB산업은행.
[글로벌이코노믹 김진환 기자]
산업은행은 한국GM에 대한 실사에 돌입한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지난 9일 배리 엥글 GM 해외사업부문 사장과 만나 한국 GM 실사 시작을 합의했다. 실사는 이주부터 이뤄진다.

산업은행측이 밝힌 5대 중점 점검사항은 △이전가격 △본사 대출의 고금리 △본사 관리비 △기술사용료 △인건비 등이다.

이를 바탕으로 GM의 자구계획안이 실현 가능할지 판단하게 된다. 산업은행은 한국GM의 회생가능성을 면밀히 판단해 신규투자를 진행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김진환 기자 gbat@g-enews.com 김진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금융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