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스피디아, 아웃바운드 여행 트렌드 발표…한국인에게 가장 인기 있는 여행지는?

인기 해변여행지는 오키나와, 괌, 다낭, 하와이, 세부, 사이판

기사입력 : 2018-03-13 10:1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익스피디아의 아웃바운드 여행 트렌드 발표에서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해변 여행지는 오키나와로 꼽혔다. 자료=익스피디아
[글로벌이코노믹 김길수 기자]
세계적인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Expedia)'가 한국 여행객에게 인기 있는 해외 여행지를 종합 분석해 13일 공개했다. 2015년부터 2017년까지의 익스피디아 데이터를 종합 분석한 결과다.

▍해변여행지 1위 오키나와, 2위 괌, 3위 다낭

지난 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찾은 해변여행지는 일본 오키나와였으며, 2위는 괌이었다. 특히 괌은 아이 동반 여행객이 많은 30~40대 계층이 가장 선호했던 관광지로 조사됐다.

뒤이어 최근 인기 여행지로 급부상했던 다낭이 해변여행지 순위 3위를 기록했으며, 하와이(4위), 세부(5위), 보라카이(8위) 등 전통적인 휴양지로 유명한 곳들도 꾸준한 수요를 보였다. 최근 새롭게 주목 받는 사이판, 코타키나발루는 각각 6위와 7위에 랭크됐다.

▍일본, 3년 연속 해외여행지 1위

해외여행 중 가장 인기 있는 국가는 단연 일본이다. 3년 연속 국가별 순위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미국, 3위는 베트남이다. 특히 2015년에 8위였던 베트남은 3년 연속 꾸준한 상승을 거듭해 마침내 3위에 올랐다.

일본은 도시별 인기 순위에서도 독보적이었다. 도시별 인기 순위에서 1위부터 4위를 모두 일본의 관광도시가 차지했다. 오사카, 후쿠오카, 도쿄, 오키나와 순이다. 온천으로 유명한 오이타(10위)가 지난 해 처음으로 10위권에 들었고, 삿포로, 교토도 각각 11위, 12위를 기록했다.

▍국가별 인기 여행지는?

미국을 찾은 한국 여행객들은 하와이를 가장 선호했다. 다음은 라스베이거스, 로스엔젤레스, 뉴욕, 샌프란시스코 순이었다. 베트남에서는 다낭이 압도적인 인기를 보였다.

다낭은 2016년 처음으로 도시 별 순위 10위권에 진입한 이래로 지속적인 성장이 돋보이는 곳이다. 이 외 하노이, 호이안, 호치민 순으로 꼽혔다. 국가별 순위 4위를 기록한 태국은 방콕, 파타야, 푸켓 순으로 방문객이 많이 찾았다.

▍서유럽 강세 지속,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순

유럽에서는 서유럽 국가들의 인기가 지속됐다. 국가별 순위는 1위 이탈리아, 2위 독일, 3위 프랑스, 4위 스페인, 5위 영국 순이다. 다섯 개 국가 모두 3년 연속 5위권에 들었던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도시별 순위에서는 파리, 런던, 로마, 프라하, 바르셀로나 순으로, 특히 파리와 런던은 3년 연속 꾸준히 1위 자리를 다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익스피디아 마케팅팀 관계자는 이번 분석 결과에 대해 "최근 해외여행 트렌드는 먼 나라에서의 새로운 경험을 선호하는 것은 물론, 가까운 해외를 자주 찾고 편안한 휴식을 즐기는 휴양여행에 대한 니즈도 늘어나는 추세"라고 지적하며, "아시아와 태평양의 휴양지를 찾는 근거리 여행객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전했다.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미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