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코리아, 컴팩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출시…가격은 2490만원

기사입력 : 2018-03-14 10:0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토요타 코리아가 컴팩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C를 공개했다.
토요타 코리아가 14일, 컴팩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를 공개하며 국내 판매에 본격 돌입한다고 밝혔다.

프리우스 C는 1.5리터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과 함께 리터당 19.4km의 도심연비를 내세웠다. 또한 컴팩트한 차체 때문에 복잡한 시내 주행이 용이하다는 설명도 덧붙였다.

젊고 세련된 감성의 12가지 외장 컬러는 프리우스C만의 감각적 분위기를 연출한다. 또 ‘에코 펀(ECO Fun)’을 컨셉으로 개발된 프리우스C 인테리어는 운전 조작의 편리함을 제공한다.

프리우스 C의 장점 중 하나는 공간성이다. 하이브리드 배터리를 뒷좌석 하단에 위치시켜 넉넉한 적재공간을 확보했다. 특히 60:40 또는 전부를 폴딩하면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뿐만 아니라 동급최다 총 9개 에어백과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가 기본으로 장착돼 있어 안전 주행을 돕는다.

프리우스C를 구매했을 경우 최대 310만원의 세금 감면을 기본으로 산화탄소 배출량 84g/km를 실현하며 정부 보조금 50만원까지 더해져 최대 360만원의 구매혜택을 확보한다. 또한 도심 혼잡 통행료 감면, 공영 주차장 이용료를 최대 80% 할인 받게 된다.

토요타 코리아는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 10년 또는 20만km 무상 보증을 실시한다.

한국 토요타 자동차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2011년에 첫 출시한 프리우스C는 지난해까지 전 세계에서 15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기록을 가진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대표 모델”이라며 “전 세계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프리우스C의 가격은 2490만원(VAT 포함)이며 고객인도는 다음달 2일부터다.


방기열 기자 redpatrick@g-enews.com 방기열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