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예고]'해피시스터즈' 93회 이시강 작전 성공?!…반소영, 강서준에 정체 발각 도망자 신세?!

기사입력 : 2018-04-17 00: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7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해피 시스터즈' 93회에서는 민형주(이시강)의 작전으로 이진섭(강서준) 가족에게 정체가 발각된 조화영(반소영)이 윤예은(심이영)을 찾아가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사진=SBS 영상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해피 시스터즈' 이시강의 작전이 성공해 반소영이 도망자 신세가 된다.

17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해피 시스터즈'(연출 고흥식·민연홍, 극본 한영미) 93회에서는 조화영(반소영 분)이 도망자 신세로 전락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제작진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93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이진섭(강서준 분) 가족에게 정체가 폭로된 조화영은 민형주(이시강 분)에게 앙심을 품고 윤예은(심이영 분)을 찾아가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날 조화영은 민형주 작전에 걸려 가짜 아버지 박봉식(정두겸 분)과 가짜 엄마 도여사(원종례 분) 등이 진섭의 가족에게 정체를 폭로하자 도망친다.

진섭은 동생 세란(허은정 분)에게 도망치는 조화영을 잡으라고 소리친다. 조화영이 자동차를 타고 재빨리 도망치자 진섭은 "내 5000억"이라며 절규한다.

분노한 진섭은 민형주를 찾아가 몸싸움을 벌인다. 형주 멱살을 잡은 진섭은 "니가 원하는 거 이거였지? 내가 쫄딱 망하는 거"라고 소리친다.

그러자 형주는 "너 같은 쓰레기는 조영숙 같은 더 쓰레기한테 당해야 해"라고 받아친다.

화가 난 진섭은 형주에게 몸 싸움을 걸지만 되레 형주의 공격을 받아 땅바닥에 쳐박힌다. 나동그라진 진섭은 "난 쓰레기가 아니야"라고 소리친다.

한편, 아지트로 간 조화영은 형주에게 전화를 걸어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화영은 웃으면서 "민형주. 너 진짜 마음에 들어"라고 여유를 부린다.

이에 형주는 "도망칠 수 있을 것 같애?"라며 화영에게 빠져나가지 못할 것라는 뜻을 내비친다.

하지만 화영은 "떠나기 전에 니가 만족할 만한 선물을 준비해 주려고"라고 받아친다.

형주가 예은을 집에 데려다 주고 돌아가자마자 조화영이 예은 앞에 나타나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가진 돈을 전부 달러로 바꾼 조화영은 윤예은에게 무슨 짓을 하려는 것일까.

'해피 시스터즈' 93회는 17일 오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