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삼성전자, 中모바일칩 시장 공략..ZTE와 협상 진행

-美정부 'ZTE 거래금지 조치' 해제 움직임 영향

기사입력 : 2018-05-17 08:00 (최종수정 2018-05-17 11:0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미국이 중국 ZTE 통신에 대한 거래금지조치를 해제할 움직임이 보이자 삼성전자가 발 빠르게 중국 모바일 칩 시장 점유에 나섰다.
[글로벌이코노믹 장성윤 기자]
미국이 중국 중흥통신(ZTE) 거래금지 조치를 해제할 움직임이 보이자 삼성전자가 발 빠르게 중국 모바일 칩 시장 공략에 나섰다.

117일 외신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ZTE 등 중국 통신업체들과 모바일 프로세서 칩 공급 협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엑시노스 모바일 칩은 삼성 갤럭시 라인 스마트폰에 전원을 공급하지만 이 칩은 다른 스마트폰 제품에는 중국의 메이즈 테크놀로지 제품에만 적용된다.

삼성전자는 이번 협상을 시작으로 중국 고객층을 본격적으로 넓힐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이익의 대부분을 모바일 프로세서, 이미지 센서, 자동차용 칩 등 다양한 분야 개발에 투자하면서 사업을 다각화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삼성전자의 모바일 칩 사업은 미국의 반도체 업체 퀄컴과 소프트웨어 업체 애플에 크게 뒤져있으나 자체 스마트폰 사업부에서 엑시노스 칩을 사용하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삼성전자 시스템 LSI사업부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작년 모바일 칩 분야에서 전년 대비 출하율이 27%나 증가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시장이 둔화함에 따라 5세대 이동통신기술(5G)과 자동차 분야 등 새로운 분야에서 칩 사업의 성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한편 미국 상무부는 지난 4월 ZTE에 미국의 대북 및 대이란 수출 제재를 위반한 혐의로 7년간 미국 기업과의 거래를 금지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최근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중국의 대형 휴대전화 업체인 ZTE가 신속하게 다시 사업할 수 있도록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협력하고 있다'는 내용의 게시글을 올리면서 거래금지 치가 해제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기 시작했다.


장성윤 기자 jsy33@g-enews.com

장성윤 기자 jsy33@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