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와 안아줘' 인물관계도…장기용x진기주, 첫방

기사입력 : 2018-05-16 21:5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6일 첫 방송되는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인물관계도. 사진=훈주 편집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장기용과 진기주가 활약하는 '이리와 안아줘'가 베일을 벗는다.

16일 첫 방송되는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연출 최준배, 극본 이아람)에서는 모댈출신 연기자 장기용과 진기주가 나란히 남주, 여주로 호흡을 맞춰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채도진 역의 장기용은 KBS2 드라마 '고백부부'에서 '남길선배'로 불리며 국민 오빠로 등극한 바 있다. 장기용은 또 최근작 '나의 아저씨'에서는 광기어린 '광일' 역으로 화제몰이를 했다.

한재이 역의 진기주는 전작 JTBC 드라마 '미스티'에서 앵커 한지원 역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최준배 PD와 이아람 작가가 호흡을 맞춘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 윤희재를 아버지로 둔 경찰 채도진과 피해자의 딸 한재이의 이야기를 담는다.

서로의 첫사랑인 채도진과 한재이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이리와 안아줘' 등장인물은 다음과 같다.

허준호가 희대의 사이코패스 윤희재 역으로 극의 중심을 잡아간다.

장기용이 경찰대 출신 경위 '채도진'(본명 윤나무, 장기용 분) 역을 맡아 '고백부부'에 이어 제복 판타지를 그려간다. 채도진의 아역 '윤나무' 역에는 아역배우 남다름이 16살 중학생으로 출연, 길낙원과 풋풋한 첫사랑을 그린다.

진기주가 윤희재가 벌인 사건의 피해자 딸이자 톱배우 한재이(본명 길낙원, 진기주)로 변신한다. 16살 어린 길낙원 역은 아역배우 류한비가 맡았다.

박주미가 한재이 엄마이자 유명배우 지혜원 역으로 특별 출연한다.

김서형이 <시사라인>기자 박희영 역을 맡았다. 베테랑 기자로서 팩트만 취재하는 비인간적인 면모를 지닌 박희영은 윤희재와는 동전의 양면처럼 또 다른 사이코패스 적인 모습을 보여준다.

윤지혜가 채도진의 뒤를 쫓는 <레이디 포커스> 기자 한지혜로 분한다. 채도진의 과거를 알고 있는 기자로 끈질기게 도진을 쫓아다니며 취재한다. 한지혜는 특종을 위해서는 물불 가리지 않지만 늘 스포트라이트는 박희영의 몫이다. 이로 인해 기자로서 박희영에게 열등감이 있다.

윤희재 역의 허준호는 칼을, 박희영 역의 김서형은 펜을 들고 광기를 그려내두 사람의 연기 대결이 볼거리로 주목된다.

장기용이 '남길선배-광일'로 반전 연기변신을 한데 이어 '채도진' 역으로 또 한번의 연기 변신을 할 것으로 보여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2006년 벌어진 한 살인사건으로 인해 엇갈린 삶을 살게 된 남녀의 기구한 운명을 그린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