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오늘의 날씨] 중부지방 물폭탄... 기습 천둥 번개 조심

기사입력 : 2018-05-17 07: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17일은 전국이 흐리고 중부지방에는 하루종일, 남부지방에는 밤부터 굵은 빗줄기를 뿌리겠다.

기상청은 “따뜻하고 습한 남서풍이 강하게 유입되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 중부에는 시간당 20∼30㎜의 폭우가 내리겠다. 남부지방은 밤부터 비가 내릴 것”이라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강원 영서·충청 북부·제주도 산지 30∼80㎜ ▲경북 북부내륙·강원 영동·충청 남부·서해 5도 20∼60㎜ ▲남부지방·제주도·울릉도와 독도 10∼40㎜ 등이다.

서울·경기·강원영서에는 천둥 번개를 동반한 100㎜ 이상의 폭우가 쏟아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9도 ▲대전 22도 ▲대구 21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부산 19도 ▲강릉 21도 ▲제주 22도 ▲울릉·독도 20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4도 ▲대전 29도 ▲대구 29도 ▲전주 29도 ▲광주 27도 ▲부산 21도 ▲강릉 23도 ▲제주 30도 ▲울릉·독도 23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이다.

기상청은 “서해 도서지역과 해안, 내륙에는 강한 바람으로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라이프일반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