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특허청 산업단지 기업 협업 지원

기사입력 : 2018-06-03 14:4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와 특허청이 산업단지 기업 간 협업 활성화에 나선다.

산업부와 특허청은 산업단지 입주기업 간 협업 활성화를 위해 올해 신규 도입한 프로젝트 연구개발(R&D) 과제를 공동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프로젝트 R&D 과제는 네트워킹과 특허, R&D, 사업화까지 묶음으로 제공해 기업 간 협업 모델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산업부는 기업 간 네트워크 강화, R&D, 사업화 등에 과제당 2년간 최대 8억원을 지원한다. 특허청은 연구개발 세부계획 수립 등을 위한 지적재산권-연구개발 전략 컨설팅에 과제당 1억원을 제공한다.

또한 양 부처는 과제 공모형과 주제 공동발굴형 등 두 가지 세부 유형을 마련해 단계별로 지원한다.

과제 공모형은 기업으로부터 제안서를 받아 지원 기업을 선정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특허청이 지적재산권-연구개발을 통해 과제를 구체화하고 세부계획을 수립한다. 이후 산업부가 네트워킹, 연구개발과 사업화를 지원한다. 올해 총 10개 과제를 지원할 예정이다.

주제 공동발굴형은 산업부·특허청이 함께 기업 현장에서 주제를 발굴하는 사업이다. 산업단지 내 산학연 네트워크인 미니클러스터에 한국특허전략개발원 특허전략전문가(PM)가 참여해 다수 기업의 애로기술을 도출한다.

이후 특허청이 지적재산권-연구개발 분석으로 중소기업에 적합한 유망 연구개발 과제를 도출한다. 내년에 산업부가 이를 반영해 R&D을 지원한다. 양 부처는 해당 사업을 올해 4개 미니클러스터에서 시범 실시한다.

안성일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경제정책관은 “새로운 부처 간 협업 모델을 통해 중소기업들이 부족한 기술과 경영자원을 공유하고 효과적으로 공동의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