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영웅" "업무능력 뛰어났다"... 서초구청장 조은희 재선 화제

기사입력 : 2018-06-14 07:05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6·13 지방선거 서울 서초구청장 선거에서 현역 구청장인 조은희 자유한국당 후보가 더불어민주당의 ‘싹쓸이’를 막고 당선됐다.

서울의 25개 구청장 중 한국당의 마지막 자존심을 세웠다. 강남 3구는 보수의 견고한 지지 기반이었다.

조 후보는 14일 오전 6시30분 현재 개표율 99.9%를 기록한 서초구청장 선거에서 득표율 52.4%(11만425표)로 1위를 질주하고 있다. 이정근 민주당 후보는 득표율 41.1%(9만2037표)로 2위로 이 후보를 10%차로 앞서고 있다.

서초구의 경우 23년 동안 보수 정당의 구청장이 승리했고 조 당선인은 재선에 성공했다.

조 후보는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추진 ▲어린이집·학교 라돈 측정 체계 구축 ▲재건축 분쟁지역 스피드 재건축 119 및 특별중재단 파견 확대 등을 공약했다.

누리꾼들은 “자유한국당 영웅이 되었다" “업무능력 뛰어났다는 평이 대부분”등 반응을 보였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

온기동 부장 16990@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