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브리핑] "밤사이 미국은?"…NATO 정상 회의와 기업 결산, 소비자 물가 지수 발표 예정

-북한 핵무기 포기 약속 철회에 대한 해석 분분
-6월 미 고용자 수 시장 예상을 웃도는 성장
-미중 무역 마찰 여파, 중국 하이테크 기업 CDR 모집 목표 미달
-트럼프 영국 방문 중, 수도 런던에 발도 못 들여

기사입력 : 2018-07-09 15:0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김길수 기자]

center
이번 주 미국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 회의와 기업 결산, 미국 소비자 물가 지수 발표 등 주요 이벤트가 예고되어 있다. 자료=글로벌이코노믹
◇ 이번 주 미국은…NATO 정상 회의와 기업 결산, 소비자 물가 지수 발표 예정

서일본 지역에서 발생한 수해로 구조 활동이 계속되는 가운데 새로운 주가 시작되었다. 이번 주 트럼프 미 대통령의 대법관 후보 지명이 9일(현지 시간)로 예정되어있는 것을 시작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 회의와 기업 결산, 미국 소비자 물가 지수 발표 등 주요 이벤트가 예고되어 있다.

◇ 북한 핵무기 포기 약속 철회에 대한 해석 분분

북한은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의 방북 후, 미국 측의 요구는 "강도 같다"고 국영 매체를 통해 비판. 비핵화에 대한 의지가 약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에 대해 폼페이오 장관은 "김정은 위원장이 핵무기 포기 약속을 철회하지 않을 것"이라고 일축. 해석이 분분했으며, 새로운 위협으로 거론될 가능성도 제기됐다.

◇ 6월 미 고용자 수 시장 예상을 웃도는 성장

지난 5월 미국 무역 적자는 2016년 10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으로 축소됐으며, 이어 6월 미 고용자 수는 시장 예상을 웃도는 성장을 보였다. 이에 대해 케빈 하셋 백악관 경제자문위원회(CEA) 위원장은 미국이 이미 부과하고 있는 철강과 알루미늄 관세에 대한 우려는 고용 통계에 잡히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기업이 그것을 실제로 우려하고 있다면, 레이오프가 발생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 미중 무역 마찰 여파, 중국 하이테크 기업 CDR 모집 목표 미달

미중 무역 마찰로 뒤흔들리는 하이테크 업계에 대해 투자자들이 신중한 자세를 보이면서, 중국의 대형 하이테크 기업의 중국예탁증권(CDR)에 투자하는 동국 최초의 투자신탁이 모금 목표를 달성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1탄의 6개 모집 자금은 당국이 설정한 상한의 약 3분의 1 정도인 1048억위안(약 17조5498억원)에 그쳤으며, 대형 스마트폰 제조 업체 샤오(小米)는 지난달 예정된 CDR을 통한 본토 상장을 연기하기도 했다.

◇ 트럼프 영국 방문 중, 수도 런던에 발도 못 들여

12일(현지 시간)부터 영국을 방문할 예정인 트럼프 대통령은 교외의 성이나 저택을 전전하며 대규모 반 트럼프 집회가 예정되어있는 런던은 가능한 한 접근하지 않을 계획이다. 도착 당일 숙박은 런던에서 100km 떨어진 블레넘 궁전으로, 메이 총리와의 회담은 런던 교외의 영국 총리 별장 '쳇카즈'에서, 심지어 엘리자베스 여왕과의 만남 역시 교외의 윈저성에서 예정되어있다.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미국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