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러 최대 혁신박람회 '이노프롬' 한국관 운영

기사입력 : 2018-07-09 18:0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러시아 최대 산업박람회 ‘2018 이노프롬’에서 한국관을 운영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9~12일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에서 개최되는 러시아 최대 혁신산업박람회 2018 이노프롬(INNOPROM)에 참가한다고 9일 밝혔다.

이노프롬은 글로벌 산업 트렌드를 공유하고 최첨단 산업·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올해 9회째 열렸다. 올해로 600여 개 참가기업을 포함해 전세계 95개국 5만명 이상의 정·재계 인사들이 참석한다.

한국은 이번 행사에서 파트너국 자격으로 참석해 한국관을 운영한다. 9일 오전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과 이인호 산업부 차관, 우윤근 주러시아 대사, 만투로프 러시아 산업통상부 장관 등 양국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한국관 개관식을 열었다.

국가홍보관에선 ‘9개의 다리’ 등 양국의 교류협력 중요성을 강조하고, 신산업 프로젝트 등 미래 산업방향을 제시한다. 한국문화원·한국관광공사와 함께 한국을 체험할 수 있는 문화홍보관을 구성해 한류를 직접 느끼고 경험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기업전시관을 통해 우리기업 105개사가 산업기계·부품 등 7개 분야의 우수한 제품과 기술을 선보이도록 한다.

산업부는 러시아 전지역에서 약 420명의 바이어를 모집해 국내 기업과의 1:1 상담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행사 첫날에는 우리측 무역협회와 러시아 유관기관(Formika)이 '한-러 산업협력포럼'을 공동 개최했다. 포스코ICT, 두산인프라코어, 러시아의 USC 등 양국 대표기업 및 전문가가 모여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한 양국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10일 '한-러 산업기술협력' 세미나, 11일 '한-러 로봇산업협력포럼' 등이 잇따라 열린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