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아케인 스트레이트:소환된영혼', 최고 난이도 '마신의 유적' 추가

- ‘서머 페스티벌’ 이벤트도 실시

기사입력 : 2018-07-12 14: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의 모바일 카드전략 역할수행게임(RPG) ‘아케인 스트레이트 : 소환된 영혼(이하 아케인)’에 최고 난이도의 ‘마신의 유적’을 추가하고, 유저들에게 다양한 게임 아이템을 지급하는 ‘서머 페스티벌’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글로벌이코노믹 표진수 기자]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의 모바일 카드전략 역할수행게임(RPG) ‘아케인 스트레이트 : 소환된 영혼(이하 아케인)’에 최고 난이도의 ‘마신의 유적’을 추가하고, 유저들에게 다양한 게임 아이템을 지급하는 ‘서머 페스티벌’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에서 가장 주목할 점은 레이드 시스템으로 아케인에 최초로 추가되는 유저 협력 콘텐츠다.

마신의 유적은 유저들이 ‘전초기지’에 무작위로 출현하는 마신의 부하들을 물리치고 ‘영혼석’을 모아 보스들을 소환하며 시작된다. 유저들은 자신이 원하는 레벨의 보스를 소환한 뒤 최대 3장의 친구 카드를 선택한 뒤 전투를 치르면 된다.

보스 레이드에 함께 참여한 친구들도 기여도에 따라 보상으로 해당 보스의 조각을 획득할 수 있다. 또한, 정해진 조각을 모두 수집할 경우 카드로 바꿔 소유할 수도 있다.

이 외에도 전초기지의 각 장을 클리어하면 오픈되는 ‘최후의 결전’의 스테이지가 늘어났고, 카드 조작 시스템과 기타 편의사항을 늘리는 등 다양한 콘텐츠가 업데이트됐다.

스마일게이트는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서머 페스티벌’ 이벤트도 실시한다. 이번 이벤트는 유저들이 게임 내에서 행하는 모든 활동(기력 사용, 영약 사용, 다이아 소비)에 대해 포인트를 되돌려 주고, 각 포인트에 해당하는 스페셜 아이템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스마일게이트 관계자는 “아케인 스트레이트 : 소환된 영혼이 정식 출시 이후 많은 유저들의 호응이 있었고, 이에 부응하고자 대규모 업데이트도 실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유저들의 다양한 의견에 귀 기울이며 보다 나은 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IT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