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장 포그바 첫 골 맨유, 레스터 2-1 승리 4시즌 연속 개막전 무패행진

기사입력 : 2018-08-11 08:2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2018-19 영국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승리를 이끌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1일 4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경기에서 포그바와 쇼의 득점포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맨유는 개막전 4시즌 연속 개막전 승리를 이어갔다.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바르셀로나 및 유벤투스에서 러브콜을 받은 포그바는 맨유 잔류를 선택했고 이에 보답하듯 맨유의 감독 무리뉴는 그에게 주장을 맡기며 선발 출전을 예고했다.

전반 3분 맨유는 레스터 시티에게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이를 포그바가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시즌 첫 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후 레스터의 반격이 시작됐으나 후반 37분 마타의 로빙 패스를 이어 받은 쇼가 슈팅을 시도해 골로 이어졌다. 결구 레스터 시티는 후반 만회골을 기록했으나 2-1로 맨유가 승리를 잡았다.

한편 맨유는 오는 20일(한국시간)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 FC와 경기를 앞두고 있다.


온라인 뉴스부 online@g-enews.com 온라인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