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전자랜드,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17일 개막

공유
1


전자랜드,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17일 개막

17일부터 26일까지 열흘간 서울시 용산 전자랜드 신관 4층서 진행

center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이 서울시 용산구 전자랜드 신관에서 17일 개막했다. 전자랜드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황이진영 기자]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이 오는 26일까지 열흘간 서울시 용산구 전자랜드 신관 4층에서 개최된다고 17일 밝혔다.

2018용산 로봇 페스티벌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용산을 로봇 신유통의 메카로 만들기 위한 행사다. 전자랜드, 서울특별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공동 주최하고, 총 300여평 규모의 전시장에 20개 국내 로봇 업체가 참여하여 로봇을 전시 및 시연한다. 관람을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은 전자랜드의 기획으로 탄생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용산을 로봇 신유통의 메카로 만들기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오전 10시 개막식에서는 서울시,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함께 로봇 신유통 플랫폼 구축을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또 용산전자상가 전자랜드((주)SYS홀딩스), 용산전자상가 전자랜드 임차인, 서울특별시, 용산구가 함께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상생협약식’도 진행됐다.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4차 산업혁명을 직접 보고,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4가지 주요행사로 운영된다. ‘로봇전시 및 체험에서는 퓨처로봇, 원더풀플랫폼, 로보링크 등 유명 로봇 기업들은 로봇을 전시 및 시연하고, ‘코딩교육에서는 창의적이고 자기 주도적인 학습환경에서 로봇제작의 기본원리를 익힐 수 있는 교육과정이 준비됐다.

토크콘서트에서는 유튜브 인플루언서 및 전문가와 함께 4차산업과 관련된 시간을 마련되며, ‘e스포츠 대회에서는 전자랜드 배 스타크래프트2 대회‘LOL 프로게이머와 함께하는 프로암 이벤트’가 열린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전자랜드는 올해 창립 30주년을 맞아 새로운 도전에 나서려 한다로봇 신유통 플랫폼을 꾸준하고 내실있게 구축, 대한민국 로봇 산업 발전에 이바지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황이진영 기자 hjyhjy12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