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예고]'나도 엄마야' 76회 알렉스, 이인혜 괴롭힌 우희진 소두증 진실 폭로?! 문보령, 사실 확인

기사입력 : 2018-09-13 00:0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13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나도 엄마야' 76회에서는 신상혁(알렉스)이 형수 최경신(우희진)이 과거 윤지영(이인혜)을 소두증으로 몰고가 괴롭혔던 사건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오혜림(문보령)을 찾아가 사이다 반전 기대감을 높인다. 사진=SBS 영상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알렉스가 과거 우희진이 소두증으로 조작해 이인혜를 몰아붙인 사건을 파헤친다.

13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나도 엄마야'(극본 이근영, 연출 배태섭) 76회에서는 신상혁(알렉스 분)이 최경신(우희진 분)이 과거 소두증으로 조작해 윤지영(이인혜 분)을 위기로 몰아간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는 반전이 그려진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나도 엄마야' 76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경찰 조사를 받고 온 최경신은 남편 신현준(박준혁 분)에게 여전히 뺑소니 원인을 제공했다고 주장한다.

현준은 "원인 제공은 당신이 했어. 당신이 나한테 그런 말 할 자격은 없어"를 반복하는 뻔뻔한 경신을 어이없다는 표정으로 본다.

한편, 신상혁은 윤지영과 결혼하겠다고 아버지 신회장(박근형 분)과 어머니 임여사(윤미라 분) 등 가족들에게 밝힌다.

하지만 신회장은 "니가 여자 보는 눈이 있기는 하냐?"라며 지영과의 결혼 반대의사를 드러내며 버럭 화를 낸다.

임여사는 최경신이 과거 소두증으로 윤지영을 몰아붙인 사건을 끄집어내 상혁을 공격한다. 임여사는 상혁에게 "아니 애가 소두증이 걸렸다고 해서 뗄 뻔 했잖아"라고 태웅(주상혁 분)이 소두증 진단을 받았다고 전한다.

이어 임여사는 "윤지영 걔가 시침 떼나 보지?"라고 상혁에게 묻는다. 경신은 이를 무표정한 얼굴로 듣고 있어 소름을 선사한다.

이에 상혁은 "저는 다운증후군으로 알고 있어요. 소두증은 처음 듣는 얘기에요"라고 대답한다.

그러자 신 회장이 "아 혜림이가 담당 의사였잖냐"라며 가서 확인해보라고 한다. 마침내 상혁은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 병원으로 오혜림을 찾아간다.

신상혁이 형수 최경신의 소두증 거짓말을 가족들에게도 폭로하는 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나도 엄마야'는 평일 오전 8시 35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연예스타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