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에너지 거인’ 카타르 석유공사, SK‧한화‧현대重 연쇄 회동

-사아드 쉐리다 알카비 사장, 방한 기간 협력방안 논의

기사입력 : 2018-10-04 05:0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아드 쉐리다 알카비( Saad Sherida Al-Kaabi) 카타르석유공사 사장. 사진=카타르석유공사 홈페이지
[글로벌이코노믹 김병용 기자]
세계 에너지 산업의 거인으로 꼽히는 카타르 석유공사가 SK‧한화 등 국내 대기업 경영진과 연쇄 회동을 했다.

4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근 사아드 쉐리다 알카비(Saad Sherida Al-Kaabi) 카타르 석유공사 사장은 한국을 찾아, 국내 주요 기업과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알카비 카타르 석유공사 사장은 방한 기간 한국가스공사, SK E&S, 한화케미칼 등 에너지 기업 및 현대중공업과 삼성중공업, 대우조선 등 대형 조선업체 경영진을 만났다.

카타르 석유공사 측은 국내 기업과 액화천연가스(LNG) 설비 확대사업 참여 및 관련 선박 건조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카타르 석유공사는 지난 1월 LNG 자회사들을 통폐합, ‘카타르 가스’ 출범시켰다. 세계 최대 LNG 수출국 위상을 높이기 위한 전략이다.

업계 관계자는 “카타르 석유공사 산하기관인 카타르 가스는 세계 최대 LNG 제조업체”라며 “지난해 이란과 공유 중인 북부 지대 생산량을 2024년 1억t까지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페르시아만에서 유전이 발견되면서 산유국으로 발돋움한 카타르는 1989년 세계 최대 해상 천연가스전인 ‘노스 돔’(세계 전체 매장량 10%)에서 천연가스를 생산하며 부국이 됐다.

천연가스 매장량 세계 3위이자 수출량 세계 1위다. 원유 매장량(254억 배럴)도 세계 12위인 에너지 대국으로 1인당 GDP(국내총생산)는 6만6202달러로 세계 6위다.


김병용 기자 ironman17@g-enews.com 김병용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