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Biz 24]아마존, 근로자 반발에 추가 임금인상 단행..시간당 1.25달러 지급

-최대 340만원 수준의 5년 근속 보너스 지급

기사입력 : 2018-10-12 10:0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최근 최저 시급 인상을 단행했던 아마존이 근로자들의 반발에 시정에 나선다.
[글로벌이코노믹 장성윤 기자]
최근 최저 시급 인상을 단행했던 아마존이 근로자들의 반발에 시정에 나선다.

1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아마존은 내달부터 15달러(약 1만7000원) 최저 시급을 적용하면서 장시간 노동자 임금을 시간당 1.25달러(약 1410원) 인상한다.

또한 전 직원을 대상으로 1500달러(약 171만원)에서 최대 3000달러(약 343만원)까지 5년 단위 근속 보너스를 지급한다.

아마존은 최근 최저시급을 미국 연방정부 기준 7.25달러(약 8231원)에서 두 배 수준인 15달러로 인상하고 이미 최저시급 이상을 받는 직원은 시간당 1달러(약 1130원)씩 추가 인상하기로 한 바 있다.

그러나 기존에 일정 수준 이상의 임금을 받던 근로자들의 경우 오히려 보수가 줄어든다는 지적이 나와 논란이 일었다.

또한 월별 보너스, 스톡옵션 등의 상여금 제도를 폐지하기로 해 '꼼수' 임금 인상이라는 평가가 나왔다.

아마존은 가장 바쁜 달로 꼽히는 12월에 꾸준히 출석한 직원을 대상으로 100달러(약 11만원)의 보너스도 지급하겠다고 말했다.


장성윤 기자 jsy33@g-enews.com

장성윤 기자 jsy33@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