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평가전 1:1, 황의조 골 넣었지만 곧바로 동점골 허용 '아쉬움'

기사입력 : 2018-10-12 21:3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온라인뉴스부]
한국이 후반전에서 극적으로 골을 넣었지만 곧바로 우루과이에 한 골을 먹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2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우루과이와 평가전에서 후반전 현재 1-1로 동점인 상황이다.

후반 18분 황의조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걸려 넘어지면서 패널티킥이 선언됐고 키커로 나선 손흥민의 슈팅이 막혔지만, 황의조가 도와 득점을 성공시켰다. 그러나 몇 분 지나지 않아 베시노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