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보행 교통사고 조심하세요"...11~12월 보행교통사고 사상자 집중 발생

기사입력 : 2018-11-09 13:5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9일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보행자의 날(11.11)을 맞아 최근 5년간(’13~’17년) 보행자 교통사고 현황을 분석한 결과, 11~12월에 보행자 교통사고 사상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자료=한국교통안전공단.
[글로벌이코노믹 전안나 기자]
11~12일 사이 보행자 교통사고 사상자가 집중 발생했다는 보고가 나와 특히 주의를 요하는 시기다.

9일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보행자의 날(11.11)을 맞아 최근 5년간(’13~’17년) 보행자 교통사고 현황을 분석한 결과, 11~12월에 보행자 교통사고 사상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최근 5년간 11~12월의 보행자(차대사람) 교통사고는 평균 9,046건, 사망자는 376명 발생하였다. 이는 연평균 보행자 교통사고의 18.4%, 사망자의 21.3%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11월은 보행자 교통사고 사망자가 190명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고, 12월은 전체 사망자 중 보행자 점유율이 45.3%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공단은 최근 3년간 79개 구간, 15,300m 규모의 무단횡단금지시설을 설치하고, 횡단보도 바닥 스티커를 부착하는 등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다가오는 연말에는 고령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 반사지팡이를 7,100개를 추가 제작하여 교통안전교육 시행 시 함께 배포한다는 방침이다.


전안나 기자 jan0206@g-enews.com

전안나 기자 jan0206@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