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새로워진 AI 플랫폼 '씽큐' 공개

공유
0


LG전자, 새로워진 AI 플랫폼 '씽큐' 공개

center
LG 씽큐 제품 라인업. 사진=LG전자.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LG전자가 고객 맞춤형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인공지능 ‘LG 씽큐(LG ThinQ)’를 20일 공개했다.

LG 씽큐 제품은 인공지능을 통해 고객이 많은 기능을 학습하지 않아도 쉽고 빠르게 사용할 수 있다. 제품을 설정하거나 기능을 작동시키기 위해 필요한 많은 절차를 최소화해 스마트한 사용자 경험을 강화한다.

예를 들어 LG 씽큐 제품은 고객에게 제품의 세부 기능과 작동 방법을 음성이나 문자를 통해 쉽게 설명한다. 사용자가 주로 사용하는 제품 설정 패턴을 학습해 버튼 하나 또는 말 한마디만으로 원하는 설정을 한 번에 세팅한다.

LG 씽큐 제품은 스스로 최상의 성능을 유지할 수 있도록 관리한다. 에어컨과 공기청정기, 정수기 등 제품의 사용량을 파악해 고객에게 필요한 소모품을 알려주고 바로 구매하도록 돕는다.
고객이 LG 씽큐 제품을 사용하다 문제가 생기면 음성이나 문자로 문제점과 간단한 조치방법을 알려준다. 문제를 해결할 수 없는 상황이라면 서비스센터로 연결해 수리 예약을 도와준다.

고객의 주변 환경, 제품 사용 습관, 제품 상태 등을 파악해 최적의 솔루션을 제안하는 특징도 있다.

예를 들어 세탁을 끝낸 세탁기가 고객에게 “제품을 더 깨끗하게 사용하기 위해 통세척을 해드릴까요?”라고 먼저 제안할 수 있다.

LG전자는 향후 외부와의 협력도 확대해 고객의 일상생활에 꼭 필요한 음식 재료 주문, 세탁세제 주문, 청소 대행 접수까지 도와줄 예정이다.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인공지능이 고객의 삶에 자연스럽게 녹아들어 더 나은 삶을 이끌어 줄 수 있도록 LG 씽큐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