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항공우주산업, 한국형 기동헬기 '수리온' 필리핀 수출 좌절

미국 시코스키사의 블랙호크(UH-60)를 놓고 고민 끝 밀려

기사입력 : 2019-01-05 12:4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제작한 한국형 기동헬기 '수리온'의 필리핀 수출이 좌절됐다.(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표진수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제작한 한국형 기동헬기 '수리온'의 필리핀 수출이 좌절됐다.

5일 방위사업청 등에 따르면 필리핀은 수리온과 미국 시코스키사의 블랙호크(UH-60)를 놓고 고민 끝에 블랙호크를 구매하기로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수리온은 가격 과 기술력 등에서 블랙호크에 밀린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 대당 250억원 상당인 수리온의 가격이 블랙호크(대당 5000만달러·약 560억원)의 절반 수준에 불과하지만 이를 상쇄할 만한 계약 조건이 포함됐을 것이라는 추측도 나오고 있다.

필리핀은 지난 2016년 말 캐나다 업체와 '벨 412' 헬기 16대를 2억3300만 달러(약 2525억원)에 구매하기로 계약을 체결했다. 그러나 캐나다가 필리핀의 인권문제를 거론하자 지난해 초 계약을 파기했다.


표진수 기자 vyvy@g-enews.com 표진수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