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세 폐지되면 하루 주식거래 1조 늘어날 듯”

기사입력 : 2019-02-12 07:57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증권거래세를 없애면 주식 거래량이 하루 1조 원 이상 늘어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12일 케이프투자증권은 증권거래세가 폐지되면 증시의 하루 평균 거래대금이 이같이 늘어날 것이라고 주장했다.

1999년 증권거래세를 폐지한 일본의 경우 4∼5년간 증시 환경이 악화된 가운데서도 시가총액 회전율이 월평균 50%에서 75%로 상승했다.

케이프투자증권은 “우리나라의 경우 회전율이 10% 상승할 것이라며 이 경우 거래대금은 10%, 1조 원 이상 증가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거래대금이 이같이 늘어나면 미래에셋대우, 삼성증권, 키움증권 등 주요 증권회사의 순이익 규모도 100억~240억 원씩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더불어민주당은 문재인 정부 집권 3년 차를 맞아 경제 살리기의 일환으로 증권거래세 폐지 문제를 논의하고 있다.

한국투자증권은 거래세가 폐지되면 거래대금이 현재보다 3% 이상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한국투자증권은 하루 거래대금을 9조 원으로 가정하면 거래대금은 3% 이상 늘어날 것이라고 했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증권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