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대졸 신입사원 예상 평균 초봉은 3233만 원

기사입력 : 2019-02-12 08:3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올해 대졸 신입사원의 예상 평균 초봉은 3233만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646개 기업을 대상으로 '올해 대졸 신입사원 초임연봉은 얼마입니까' 문의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대기업은 3576만 원, 중견기업 3377만 원, 중소기업은 2747만 원으로 각각 집계됐다.

지난해 8월 인크루트가 571개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대졸 신입사원의 예상 초임은 평균 3334만 원이었다.

또 지난해 10월 인크루트가 입사 1년 차 대졸 신입사원 992명을 대상으로 실제 받는 초임연봉 수준을 설문한 결과, 대기업 신입사원은 3748만 원, 중견기업과 중소기업 신입사원은 각각 3160만 원, 2636만 원으로 나타났었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

이정선 기자(데스크) jslee@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경제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